WE MAKING VISTORY!

힙합 레이블 VMC(Vismajor Company)는 2011년 딥플로우가 결성한 힙합 크루 비스메이저(Vismajor)로부터 시작해 2014년 본격 레이블로 론칭하였다.

2013년 컴필레이션 앨범 RUN VMC를 시작으로 2016년 3월, 제13회 한국대중음악상 시상식에서
딥플로우는 정규 3집 앨범 <양화>로 '올해의 음악인' 및 수록곡인 <작두>를 통해 '최우수 랩&힙합 노래' 상을 수상하였으며
넉살의 데뷔앨범 <작은 것들의 신> 역시 2017 한국힙합어워즈에서 '올해의 힙합 앨범'을 수상하며
많은 힙합팬들에게 그 이름을 각인, 그들만의 행보를 이어갔다.

2014년부터 2022년까지 딥플로우와 아트디렉터 로우디가의 운영 하에
딥플로우, 넉살, 던밀스, Rohann(이로한), 오디(ODEE), Los, 우탄, 화지, QM이 대표 아티스트로 활동하였으며,
래퍼 뿐만 아니라 프로듀서인 TK / Van Ruther, BUGGY, HOLYDAY, Fredi Casso와 DJ Babynine, 엔지니어 Brasco 등
다방면의 아티스트가 소속되어 활동하였다.

2023년 1월, VMC는 그동안의 사업 전개와 모든 아티스트의 전속계약을 종료했다.